블로그 이미지
나우앤닷컴 http://nowand.com 나우앤

카테고리

인터넷쇼핑몰 창업 (1200)
창업컨설팅(무료) (9)
국비지원교육 Q&A (30)
쇼핑몰창업 Q&A (161)
실업급여국비지원Q&A (21)
쇼핑몰마케팅 정보 (153)
오픈마켓창업 Q&A (47)
이베이창업 정보 (42)
동대문시장 정보 (86)
사진/포토샵 정보 (28)
쇼핑몰창업 기초특강 (23)
쇼핑몰창업 과정 (22)
이베이판매 과정 (8)
쇼핑몰 마케팅 과정 (26)
[무료교육]소상공인.. (18)
[무료교육]상인IT교육 (24)
나우앤/졸업생 뉴스기사 (63)
나우앤 동영상 (102)
쇼핑몰창업 교육 UCC (17)
나우앤 교육사진 (77)
나우앤 강사 출판 서적 (5)
나우앤 e-창업실 (38)
졸업생 보강교육 (46)
졸업생 파워딜러 (52)
졸업생 인터넷쇼핑몰 (66)

오픈마켓 미니샵는 '사업가'인가? '고용인'인가?

인터넷쇼핑몰과 오픈마켓의 구분이 모호한 지금, 한가지 집고 넘어가야 할 문제가 있다.
미니샵이라는 이름으로 지마켓, 옥션 등의 오픈마켓에 입점한 오픈마켓 사입자들에 대한 이야기이다.


오픈마켓 미니샵는 '사업자'인가? '고용인'인가?


지난해 인터넷 쇼핑몰의 폐업률은 19.8%에 이른다. 쇼핑몰 5곳 중 1곳은 문을 닫았다.
인터넷쇼핑몰을 인터넷에 창업한다는 것은 소자본과 쇼핑몰 솔루션만으로는 불가능하다는 이야기.


일부 메스컴과 일부 솔루션 업체의 과대 광고로 인해 인터넷쇼핑몰 창업이 가장 쉬운 것처럼 여겨지고 있지만
실상은 철저한 기획과 아이템, 마케팅이 단계적으로 수행되지 않으면 안된다.


그래서 처음 인터넷창업을 하시려는 분들이 접근하는 것이 오픈마켓에 입점해서 소량 판매를 시작하는 것이다.
10개이상의 카테고리에, 100개~200개 상품의 구색을 갖춘 쇼핑몰을 처음부터 운영하는 것은 위험부담이 클수 밖에 없기 때문이다.


오픈마켓의 미니샵 운영의 장점은 몇 개의 카테고리에 10~20개의 상품으로 시작할수 있다는 것이다.
오픈마켓마다 무료 교육을 정기적으로 진행하고 있고 성공사례에 대한 노하우도 공개하고 있다.


하지만 오픈마켓이라도 파워딜러는 20% 내외, 파워딜러라도 매출의 평가일 뿐, 거의 마진율을 최소화해 진짜 순이익은 본인밖에 모른다.


또, 물건 가짓수가 많지않은 파워딜러들은 모든 오픈마켓에 입점하고 로그분석 솔루션을 이용해 매출을 종합 관리하고 있다.

각종 솔루션이용료 및 판매수수료로 인해 인건비를 아끼려고 혼자서 미니샵을 운영하는 사장님들은 사입,사진, 포토샵까지
혼자 다하면서 물건 포장까지 하고 있다. 이렇게 마진율이 아니라 갯수로 승부를 보고 있는 것이다.


제2의 창업을 인터넷에 했는데 개인적인 사생활을 모두 반납하고 하루 하루를 꾸려나가는 것이 진정 사업가인가?
아니면 오픈마켓에 무료로 상품 컨덴츠를 제공하고 판매에 대한 수수료까지 내는 하루 12시간 이상을 일하는 노동자인가?


결론부터 말하자면 오픈마켓은 인터넷 창업의 승부처가 아니다.


혼자서 인터넷 창업의 A부터 Z까지 경험하지 않고는 소위 말하는 이바닥을 알수가 없기 때문에, 기획부터 마지막 배송, 고객관리와 경리업무까지 전부 혼자 해봐야 인터넷 쇼핑몰의 흐름을 알수 있기 때문에, 시작을 오픈마켓에서 하는 것이다.


어떤 사업을 시작하던, 어떤 직장의 신입사원으로 첫출발 하던, 처음 2~3년은 그 일을 배우기 위해 밤 세워 연구도 하고 결과물에 대해 쓴잔도 마시게 되었있기 마련인데 초기에 그 고생을 피할 방법은 없다.


쇼핑몰 기획, 상품 소싱, 제품 촬영, 상품페이지 디자인, 마케팅, 고객관리, 포장과 배송, 경리와 재무 등 이렇게 많은 능력이 요구되는 것이 인터넷쇼핑몰 운영이기 때문이다.


자, 어느 정도 오픈마켓에서 벌어서 자리가 잡히면 개인 도메인을 열고 쇼핑몰을 오픈해야 하는데 이때 어떤 파트에 관리직원을 두고 운영을 할것인지, 제품촬영, 디자인을 외부에 일을 맞길 것인지는 순전히 사업자 자신의 능력을 보고 판단해야 한다.
하지만 직원을 두던 아웃소싱을 하던 사업자가 취약한 부분을 믿고 맡겨야 하는데, 자신이 잘못하는 부분도 업무는 통달하고 있어야한다.


1인 기업을 벗어나 진정한 사업가로..


오픈마켓에서 아무리 대박을 내고 매출이 높아도 그 고객은 해당 오픈마켓의 고객이다.
오픈마켓을 떠날 때에 미니샵 사업자에게 남는 건 상품이미지와 재고 밖에 남지 않는다는 얘기다.


그래서 오픈마켓과 개인쇼핑몰을 평행하며 개인쇼핑몰로 단골 고객을 유도하는 영업을 하는 경우가 많고, 재고 없는 도매 사이트를 이용하는 경우도 있다.


이렇게 개인사업자로 성장하는 과정에서 오픈마켓 사업자가 아닌 고용인이 되어 인터넷시장을 충분이 경험할수 있다는 측면에서 오픈마켓 시장은 아주 싼 자리세, 권리금인 것이다.


평생 오픈마켓의 고용인으로 남느냐, 쇼핑몰의 사장님으로 성장하느냐는 오픈마켓의 고객을 나의 단골 고객으로 만들 수 있느냐의 싸움이다. 그 싸움의 승리는 가격대비 최상의 상품과 최선의 서비스로 기업의 신용을 정상적으로 쌓아 브랜드로 자리잡음으로써 진정한 사업자로의 성장으로 이어질 것이다.



국내1위 인터넷쇼핑몰 창업교육 아카데미
성공 창업의 영원한 동반자 나우앤 http://nowand.com/


Posted by 나우앤

댓글을 달아 주세요